[야설 회원투고작품] Story of T - 5부 18

[야설 회원투고작품] Story of T - 5부 18

관리자 0 359

채찍을 맞는 것이 끝나자 이제 노예의 낙인을 찍을 차례라면서 나와 미희씨를 테이블에 올라가서 엉덩가 보이게 엎드리라고 지시한 뒤 두팔과 다리뿐 아니라 허리와 무릎부분까지 단단하게 묶었다.


나와 미희씨의 엉덩이에 우리가 혜진주인님의 노예라는 표시를 전기인두를 이용해서 새길것이라고 말했다. 낙인을 새길때의 고통 만큼 주인에 대한 노예의 복종심이 커진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문신보다 고통이 큰 전기인두를 이용한 낙인을 선택한것이라는 설명을 했고 고통을 더 크게 하기위해서 낙인을 새기기 전에 채찍을 때렸다는 것 그리고 고통 때문에 몸을 움직이면 낙인이 선명하게 안나오고 상처가 커질수 있기 때문에 꼼짝하지 못하게 몸을 묶는 다는 것을 알려주었다.


그리고 이어서 알몸의 여자가 전기인두를 들고 내게 다가오는 것이 보였고 엉덩이에 사정없이 강한 채찍이 정확하게 다섯 번 내려쳐졌다. 참을수 없이 뜨거운 기운이 엉덩이에 닿았고 나는 비명을 질렀으며 살이 타는 냄새가 났다.


인두로 내 엉덩이를 지지고 있는 한 10초 정도의 순간에도 엉덩이의 다른 부분에는 사정없이 강한 채찍질을 하고 있었다. 채찍의 고통으로 살이 타는 냄새와 고통을 줄여주려는 배려인 듯 했다. 나는 10초동안 비명을 질렀고 곧이어서 흰까운을 입은 여자가 상처를 케어하는 듯 했다.


내 엉덩이에 낙인을 새긴뒤에 바로 미희씨에게도 똑 같은 방식으로 노예의 낙인을 새겼는데 미희씨는 더 큰 비명을 지르면서 괴로워했지만 채찍에 대한 비명인지 낙인에 대한 비명인지는 알수 없었고 10초의 시간이 지나고 상처에 대한 케어를 시작하자 미희씨는 조용해졌다.


낙인이 끝나자 요리사들이 들어와서 테이블을 정리하고 요리를 셋팅했다. 훈련소의 리더인듯한 남자가 “두마리 다 노예의 낙인을 새겼으니 노예로써 첫 봉사를 해봐야지.


우리가 식사를 하는동안 숫캐는 남자들의 자지를 암컷은 여자들의 보지를 돌아가면서 빨도록해”라고 지시를 한다. 나는 동성애 성향은 없다고 생각했기에 내 입으로 자지를 빠는 것을 상상해본적이 단언컨대 한번도 없었다.


아주 어렸을 때 자동차도 많지 않았고 길을 다니는 차들은 더더욱 없었기에 모든 도로가 비포장도로였던 시절 빗길을 우산도 없이 걷고 있는 나를 차에 태워줬던 남자가 운전하면서 내게 자신의 자지를 빨게 시켰고 내 입에 정액을 쏟아냈다. 나는 그 행위의 의미도 모르던때였지만 차에서 내리자 마자 헛구역질을 했고 개울에 흐르는 흙탕물로 입을 여러차례 헹구고 아무일 없었던 듯 집으로 갔으며 그후 그 이야기는 누구에게도 한 적이 없었다.


그런데 지금 나를 알몸으로 만들어놓고 엉덩이에 노예의 낙인을 새기고 내게 자신들의 자지를 빨라고 지시하는 것이다. 그런데 이상하게 자지를 빨라는 지시를 받는 순간 빨고 싶지 않다는 생각을 하고 있음에도 내 자지는 다시 단단해지고 있었다.


나는 지시를 따를지에 대한 선택권이 없다는 사실을 잘 알았기에 그들이 식사를 하고 있는 넓은 테이블의 아래로 들어가서 내게 그런 지시를 한 남자의 바지 지퍼를 내리고 자지를 꺼냈다. 남자의 자지도 이미 커지고 있었다. 아마도 지금 우리에게 하는 지시도 노예의 낙인 이후의 훈련 절차일것이라고 생각했고 그렇게 생각하기로 했다.


남자는 나를 신경쓰지 않고 식사를 했고 나는 남자가 사정할 때까찌 자지를 빨았다. 그렇게 내가 남자들의 자지를 빨고 있는 동안 미희씨는 보지를 빨기 좋게 다리를 벌리고 앉은 여자들의 보지를 빨았다.


우리의 봉사는 그들의 식사가 끝날때까지 계속되었고 나는 다섯명의 남자들의 자지를 모두 사정할때까지 빨아야 했고 그래도 식사가 끝나지 않았기에 이미 사정을 해서 작아진 남자들의 자지를 다시 돌아가면서 빨아주어야 했다.


내 입으로 자지를 빨아주는 일은 오늘이 최후가 될 것이라고 생각하면서 나는 이 모든 것을 성적 유희로 생각하기로 했다. 인간이 할수 있는 다양한 유희들 중에 가장 강력한 것이 성적 유희임에도 동물에서 인간으로 위치를 이동한 후 인간은 성적 유희를 숨겨야 할 것으로 치부해 왔고 그럼에도 그 유희는 인류의 역사에서 아주 강력하게 영향력을 가졌으며 한번도 멈춘적이 없었다. 나는 이 모순을 해결하는 것이 인간을 해방시키는 여러 가지 중의 중요한 하나라고 생각한다.

0 Comments
반응형 구글광고 등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